Copyrights ⓒ 2012, Tangomike Co.,Ltd

어린이박물관 모바일 AR 어플리케이션

국립경주박물관

국립경주박물관(관장 유병하) 어린이박물관이 전면 개편을 마치고 오는 1월 26일 새롭게 문을 연다. 국립경주박물관 어린이박물관은 2005년 1월 개관이래 매년 100,000여 명이 관람할 정도로 지역민과 관광객에게 꾸준한 사랑을 받은 곳이다. 박물관의 최신 전시기법과 변화하는 교육 트렌드를 반영하고, 노후화된 시설을 개보수하기 위하여 작년 9월부터 공사에 착수하여 새로운 모습으로 어린이들을 맞이할 준비를 마쳤다.

상설전시의 주제는 반짝반짝 신라, 두근두근 경주로 신라가 남겨놓은 눈부신 문화유산을 오늘날 경주에서 새롭게 깨워보자는 의미이다. 어린이들이 신라의 우수한 문화를 이해하고 여기에 상상력과 창의력을 더하여 새로운 문화를 창조할 수 있도록 하자는 기본방향을 전제로 화랑이 되다, 왕을 만나다, 부처님의 나라를 꿈꾸다, 세계로 무대를 넓히다, 신라에 꽃핀 예술과 과학의 5개 존을 구성하였다. 세밀한 관찰에서 활발한 신체활동, 다양한 창작활동이 가능한 공간이다. 소주제와 체험방식 설명에는 어린이의 눈높이에 맞추어 개발한 캐릭터를 활용해 친근감을 더하였다. 아날로그적 감성 자극에 중점을 두고, 디지털 매체는 일방적인 정보전달 기능에서 벗어나 호기심과 상상력을 자극하기 위한 촉매제 역할을 할 수 있도록 개발‧제작하였다. 상설전 리플렛에도 증강현실과 게임 기능을 추가하여 보다 입체적으로 전시를 이해할 수 있도록 하였다.

 

탱고마이크는 본 전시에서 모바일 AR 어플리케이션 제작을 진행하였다.